새소식

알림

여권과 비자에 대한 최신 소식을 전해 드립니다.

차세대 전자여권에 출생지 표기 가능


□ 외교부는 2020년 하반기에 새롭게 도입되는 차세대 전자여권에 (국민이 희망하는 경우)출생지를 추가기재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.

□ 동 조치는 국민외교센터가 금년 2월 실시한 『국민외교 UCC 공모전』에서 대상을 차지한 국민제안을 외교부가 적극 수용하여 관련 정책에
반영한 정부혁신 모범사례이다.
  ○ 상기 제안은 해외 체류 시 우리나라 여권에 출생지가 표기되지 않아 겪는 불편함을 개선해 줄 것을 요청하는 내용

□ 동 조치를 통해 해외 일부 국가(독일 등)에서 △거주지 등록, △장기 체류비자 신청, △운전면허증 교환, △인터넷 은행 계좌 개설 등에
필요한 출생지 증명서류를 재외공관에서 추가로 발급받아야 하는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.

□ 외교부는 "국민과 함께 하는 외교"를 핵심과제로 선정하여 국민과의 소통과 참여, 국민의 편익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,
앞으로도 국민의 제안에 귀 기울이고 이를 정책에 적극적으로 반영해 나가는 노력을 계속할 예정이다.


첨부 : 보도자료 및 차세대 여권 출생지 추가기재 예시.  끝.